“너무 무례하다” 박명수, 라디오 게스트로 출연한 ‘트와이스’ 향한 태도 논란

“너무 무례하다” 박명수, 라디오 게스트로 출연한 ‘트와이스’ 향한 태도 논란

박명수의 라디오쇼

그룹 트와이스(TWICE)의 멤버 다현, 쯔위가 라디오에 출연한 가운데, 일부 장면을 두고 시청자들의 의견이 갈리고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트와이스 다현, 쯔위가 출연해 신곡 ‘SCIENTIST(사이언티스트)’을 홍보했다.

박명수의 라디오쇼


이날 방송에서 앨범에 대한 홍보를 이어간 두 사람에게 DJ 박명수는 “지금 ‘사이언티스트’로 활동하고 있는데 반응이 어떻냐. 확 올라오고 있냐”며 음원 성적에 대한 질문을 했다.


트와이스의 신곡 ‘사이언티스트’는 18일 오전 8시 기준 멜론 TOP 100에서 51위, 지니차트에서는 53위에 머물고 있다. 주요 차트에서 큰 강세를 보이고 있지는 못한 상황이다.



박명수의 계속된 질문에 다현과 쯔위는 멋쩍은 듯 웃으며 답을 얼버무리려 했다.  그러나 박명수는 “과일 차트(멜론 차트)에서 어떻냐. 한번 봐도 되냐”고 집요하게 질문을 이어갔다.


그러자 다현은 실시간 댓글창을 보며 “어쩌라고 애들을 그리 다그치셔요, 트와이슨데! 다현 씨 재밌는 사람인데 명성 때문에 기죽었어. 다현 씨 기합 한번 지르고 가자”라는 댓글을 읽으며 간접적으로 답을 했다. 이에 박명수는 “일부러 그거 골랐구나?”라고 물었고, 다현은 웃으며 “이게 딱 보여서 (읽었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해당 장면을 접한 누리꾼들은 “좀 더 센스 있게 답할 수도 있었을 것 같은데”, “뭘 저렇게 집요하게 물어보는 거냐”, “진행자로서 할 수도 있는 질문”, “오히려 방송 내내 박명수가 더 무례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있다.


한편 트와이스는 지난 12일 정규 3집 ‘Formula of Love: O+T=<3′(포뮬러 오브 러브: O+T=<3)와 타이틀곡 ‘SCIENTIST'(사이언티스트)를 발매하고 컴백했다. 

사진출처 _ 트와이스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