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님이 버젓이 있는데도..” 골프장 사업 ‘쫄딱’ 망한 김병만, 이유가 있었습니다 (+사진)

“손님이 버젓이 있는데도..” 골프장 사업 ‘쫄딱’ 망한 김병만, 이유가 있었습니다 (+사진)

이하 SBS 편먹고 공치리 시즌2

지난 20일 방송된 SBS ‘편먹고 공치리(072) 시즌 2’에서는 김병만과 박성광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남다른 골프 실력을 자랑한 김병만은 “과거 스크린 골프장도 운영하셨다고 들었다”는 질문을 받자 “쫄딱 망했다. 계속 가지고 있었어야 하는데…”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박성광은 “가면 저만 있더라. 저만 계속 치고 계속 서비스 넣어주셨다”라고 말했다.

김병만은 “내가 치고 있을 때 손님들이 들어오면 ‘사장님 손님 왔는데요’ 이러면 ‘나 치고 있잖아’ 이러면서…(그러다) 내가 쳐서 쫄딱 망했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