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봐 ‘학교짱’들 싸움이다”…안동vs예천 고등학생 패싸움(영상)

“잘봐 ‘학교짱’들 싸움이다”…안동vs예천 고등학생 패싸움(영상)

유튜브 캡쳐 이하

집단 난투극에 가담한 안동과 예천의 고등학생 8명이 검찰에 송치됐다고 한다.

안동경찰서는 지난 1일 벌어진 집단 난투극에 적극 가담한 학생 8명(안동 4명, 예천 4명)을 폭력행위 등 공동폭행 혐의로 19일 검찰에 송치했다고 22일 전했다.

경찰은 지난 1일 오전 2시쯤 안동댐 내 관광단지 주차장에서 난투극이 벌어졌다고 설명했다. 이 난투극은 영상으로 촬영돼 온라인 상에 떠돌기도 했다. 영상에는 남성 20여명이 “죽여”를 외치며 서로 폭행하는 모습이 담겼다고 한다.


경찰은 지난 4일 해당 동영상을 입수해 수사에 착수했다. 조사 결과 이들은 안동과 예천에 거주하는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로 확인됐다.


이들은 일명 ‘학교짱’으로, 친구 생일 파티에 모여 놀다가 “안동이 세냐, 예천이 세냐 한 번 붙어보자”며 시비가 붙었다.


이들은 안동 모 중학교 운동장에서 싸움을 벌이려다 주민 신고로 무산되자 장소를 안동댐 주차장으로 바꿔 2분여 동안 난투극을 벌였다고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학생들이 4대 4로 붙는 조건으로 마치 UFC(미 이종격투기 대회)처럼 2분 가량 싸움을 벌였으나 서로 화해하고 합의를 마친 상태”라며 “사건을 합의처리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AR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