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 알려줘””네 좋아요~” 서장훈·이코코,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사진)

“전화번호 알려줘””네 좋아요~” 서장훈·이코코,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사진)

이하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지난 22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TVING ‘환승연애’로 얼굴을 알린 이코코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코코는 거절을 못 하는 성격이 고민이라고 고백했다.

서장훈은 “사기당하기 딱 좋은 스타일”이라며 “누가 돈 빌려달라는 부탁도 거절 못 하냐”고 물었습니다. 이코코는 “그렇다”고 말했다.

이수근은 “감당 못 할 행동만 안 하면 된다”며 “없어도 그만인 액수만 빌려줘라. 안 갚는 사람들은 전화번호에서 삭제해라. 나는 한번 정리했더니 2200명이 100명이 됐다”고 말했다.

서장훈은 “단기간에 고치긴 힘들 거다. 거절을 못 하는 게 때로는 좋은 사람이 될 수도 있지만, 본인의 뜻을 명확하게 표현 못 해서 우유부단한 사람이 될 수 있다. 아닌 것 같은 건 명확하게 잘라주지 않으면 오해를 할 수 있다. 거절하는 연습을 해봐라”라고 조언했다.

이어 서장훈은 “이제 방송 다 끝났다. 언제 볼지 모르니 전화번호 하나 적어 놓고 가라”며 연락처를 물었다. 이코코는 “좋다”고 답했고, 서장훈은 “거절해야지”라며 화를 내 폭소를 자아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