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의가 너무 많이 와서..” 모니카 ‘팝핀’ 논란에 설명 영상까지 올리게 된 팝핀현준

“문의가 너무 많이 와서..” 모니카 ‘팝핀’ 논란에 설명 영상까지 올리게 된 팝핀현준

모니카 인스타그램 (이하)

댄서 팝핀현준(남현준)이 최근 불거진 ‘팝핑’ 논란에 설명 영상까지 게재했다.

팝핀현준은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팝핑’을 ‘팝핀’으로 표기할 수는 있다. 하지만 춤 장르로 얘기할 때는 ‘팝핑’이라고 해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팝핀현준 인스타그램 (이하)

앞서 지난 20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댄서 모니카가 출연해 “‘팝’을 하는 모든 동작들을 ‘팝핑(Popping)’이라고 하는데 ‘g’를 빼서 ‘팝핀(Poppin’)이라고 부른다”라고 설명해 비난을 받은 것에 대한 설명이었다.

이를 본 스트리트 댄서들은 잇따라 모니카의 발언에 대해 “댄스 스타일의 정확한 이름은 ‘팝핑’이다”라며 “학생들을 상대로 수업을 하는 만큼 확실한 정보를 줘야 한다”라고 지적했다. 100명이 넘는 댄서들이 모니카의 발언을 비판하면서 논란이 일었다.

해당 논란에 대해 팝핀현준은 “영어 표현상 ‘g’를 생략해 얘기할 수는 있다. 하지만 설명을 하거나 춤 장르를 얘기할 때는 ‘팝핑’이라고 불러야 한다”라며 “표기할 때나 읽을 때는 ‘팝핀’이라고 할 수 있지만 정식 명칭은 ‘팝핑’이다”라고 말했다. 또 “닉네임으로 불리는 것, 표기하는 건 ‘팝핀’으로 할 수 있다. 이렇게도 가능하고 저렇게도 가능하다”라면서 “하지만 춤 장르로 이야기하려면 ‘팝핑’으로 말을 해야 맞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빨리 이 논란이 해결되길 바란다. 모든 댄서분들 파이팅”이라고 영상을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