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싹 다 뜯어고쳤네” 심으뜸, ‘성형’ 의혹에 결국 전부 털어놨다 (+사진)

“얼굴 싹 다 뜯어고쳤네” 심으뜸, ‘성형’ 의혹에 결국 전부 털어놨다 (+사진)

이하 유튜브 심으뜸

구독자 109만명을 보유한 인기 운동 유튜버 심으뜸은 지난 23일 개인 유튜브 채널 ‘힙으뜸’에 “사실 저는..”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영상에서 심으뜸은 자신이 과거 출연했던 영상들을 리뷰하는 시간을 가지면서 첫 번째로 2015년 당시 대회를 준비할 때의 영상을 본 그는 “제 키를 164cm라고 소개했는데 사람들이 거짓말하지 말라고 하더라. ‘160cm도 안 되는 애가 넘는다고 하네’라는 댓글을 봤다. 키는 항상 솔직했다”며 억울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SBS 예능프로그램 ‘스타킹’에 출연했던 당시 모습에 대해서 “얼굴을 갈아엎었다는 이야기가 있었다. 얼굴 갈아엎지 않았다. 못생겼다는 영상들을 보면 왼쪽 얼굴이다. 비대칭이 있어서 좀 다르다”고 해명했다.

심으뜸은 “오른쪽 얼굴이 예쁘고 약간 귀엽다고 해서 오른쪽 얼굴을 주로 촬영해서 그렇다”며 “코끝을 건드린 거 말고는 원판 그대로다. 쌍수 했다고 하지 마라. 우리 부모님 다 쌍꺼풀이 있다”고 분노했다.

이어 3년전 유튜브 채널에 처음 올린 영상을 보고는 “당시에 비하면 근육이 많이 늘었다. 53~54kg 시절이었는데 지금은 52kg을 유지 중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영상을 마무리하며 “과거 영상을 리뷰하면서 많은 생각이 들었다. 지금까지도 그랬지만 앞으로도 콘텐츠에 있어서는 정말 최선과 진심을 다해 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