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방지에 아들과 함께 1003만 원 기부한 ‘개그맨 유세윤’

코로나19 방지에 아들과 함께 1003만 원 기부한 ‘개그맨 유세윤’

인터넷커뮤니티

개그맨 유세윤이 아들과 함께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퇴치를 위해 힘쓰는 의료진에 1003만원을 기부했다고 전해진다.

유세윤은 지난 27일 자신의 SNS에 “민하(아들)와 함께 기부했어요. 코로나 관련 의료진분들 환자분들에게 꼭꼭꼭 쓰여졌으면 좋겠어요”라며 “진짜 그 분들에게 쓰여지는 거 맞는 거죠. 그쵸. 쿨하지 못하게 물어봐서 죄송해요. 일단 아들과 저는 믿고 있을게요”라며 1003만원을 기부한 내역서를 인증했다고 한다.

유세윤 인스타그램

유세윤은 “대구 시민분들 힘내시라”며 “대한민국 의료진 분들 너무 감사하고 죄송하다. 조금이라도 힘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고 한다.

유세윤 인스타그램

유세윤은 자신의 이름으로 1000만원을, 아들 민하의 이름으로 3만원이 기부된 내역서를 공개하며 훈훈함을 자아냈다고 전해진다.

인터넷커뮤니티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