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대구, 경북’ 지역 저소득층에게 ‘1억 원’ 기부

이승기,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대구, 경북’ 지역 저소득층에게 ‘1억 원’ 기부

한국스포츠경제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들어하는 시민들을 위해 연예계 스타들의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가운데 배우 이승기가 대구·경북 지역 저소득층을 위해 1억원의 지원금을 기부해 주위에 훈훈함을 안겨줬습니다.

27일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는 “이승기가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안전한 보호를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경제

관계자에 따르면 이승기는 대구와 경북 지역 저소득층 아동이 안전하게 생활을 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을 것으로 생각해 기부를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이승기의 기부금은 해당 지역 아동들에게 감염 예방용품과 생필품 목적으로 전달됩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서울경제

굿네이버스 측은 “갑작스러운 개학 연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가정을 위해 기부를 해주신 이승기 씨에게 감사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굿네이버스는 이승기 씨와 함께 저소득층 아동이 안전한 보호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한편 이승기는 지난 1월에도 재활 치료를 받는 어린 환자들을 위해 연세세브란스병원에 1억원을 기부한 바 있습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Time

[저작권자 ⓒ내일뭐하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